좀비 영화 추천, 몰입도 강한 영화 10편

오늘 추천드릴 장르는 좀비 영화입니다. 좀비라는 소재가 기본적으로 공포,호러 장르와 맥을 같이 하고 있고 시체가 살아서 움직인다는 독특한 설정때문에 탄탄한 마니아층도 있는 반면 싫어하는 사람도 꽤 있습니다. 호불호가 분명한 장르죠. 

저는 어두운 영화를 많이 좋아하는 편이라 좀비물을 즐겁게 보는 사람들중에 한명인데요. 제가 봤던 것들 중에서 <새벽의저주>,<28일후>,<부산행>같은 너무 많이 알려진건 제외하고 약간 덜 알려진 작품들 중에서 추천할만한 좀비 영화 10편을 골라봤습니다. 

 징그럽지만 재미있어! 볼만한 좀비 영화 10편


1.웜우드 : 분노의 좀비 도로 

웜우드 : 분노의 좀비 도로 (Wyrmwood2014
감독 키아 로취-터너/ 출연 제이 갤러거, 비앙카 브래디, 리언 버칠, 루크 맥켄지/ 99분 

영화 매드맥스 시리즈와 비슷한 플롯에 좀비라는 소재를 녹여 만든 호주영화. 기본 좀비물들이 가지고 있던 뻔한 패턴들에서 탈피해 공기중에 좀비바이러스가 있다는 신선한 설정이 가미되었습니다. 스케일이 크거나 화려하진 않지만 오락영화로써 줄 수 있는 재미는 충분한 작품.
내용 : 좀비들의 공격으로 딸,아내를 잃게 된 주인공 베리. 설상가상 여동생 브룩마저 납치당해 실험대상이 되어 좀비의 피를 수혈받게 된다. 이후 브룩에게는 알수 없는 힘이 생기게 되고, 베리는 여동생 브룩을 찾아나서는데..

2.오픈 그레이브

오픈 그레이브 (Open Grave) 2013
감독 곤잘로 로페즈 갈레고/ 출연 샬토 코플리, 조셉 모건, 토마스 크레취만, 하초의/99분 

기존 좀비물들과는 많이 다릅니다. 공격적이고 포악한 전형적인 좀비물을 선호하시는 분들이라면 살짝 실망하실 수도 있지만 독특한 좀비물을 찾으신다면 나쁘지 않은 영화입니다. 좀비물과 심리스릴러물을 섞어놓은 작품.
내용 : 시체더미속에서 깨어난 한 남자. 자신이 누구인지조차도 기억하지 못한다. 한 여자의 도움을 받아 낯선 집으로 들어가게 되고, 아무것도 기억나지 않는 5명은 각자의 기억을 찾기 위해 애쓰는데..


3.황혼에서 새벽까지

황혼에서 새벽까지 (From Dusk Till Dawn) 1998
감독 로버트 로드리게즈/ 출연 하비 케이틀, 조지 클루니, 쿠엔틴 타란티노, 줄리엣 루이스/108분 

흡혈귀에 좀비, 액션까지 함께 하는 재미있는 오락영화. 흥미진진한 상황들이 쉴새없이 펼쳐지기 때문에 지루할 새가 없습니다. 주인공 조지 클루니의 매력에 빠지게 되는 웰메이드 B급영화. 시리즈가 여러편 나와있는데 1편만 보시는 걸 추천합니다. 
내용 : 은행털이범 형제가 우연히 한 술집에 들려 술을 마시게 되는데 취중에 종업원과 시비가 붙게되고 총으로 쏴버리게 된다. 죽은줄 알았던 시체들이 다시 일어나면서 술집은 아수라장으로 변해버린다.


4.데이 오브 더 데드

데이 오브 더 데드 (Day of the Dead) 2008
감독 스티브 마이너/ 출연 미나 수바리, 닉 캐논, 마이클 웰치, 애너린 맥코드/86분 

생뚱맞은 채식주의자 좀비의 등장으로 수많은 좀비물 마니아들을 미소짓게 만든 작품. 스토리 전개도 빠르고 늘어지는 부분없이 깔끔합니다. 여주인공 연기도 좋구요. 이 정도면 훌륭한 리메이크.
내용 : 군 부대 실험이 잘못되서 마을에 좀비바이러스가 퍼지고, 마을 사람들은 하나둘씩 좀비로 변해간다. 여군 사라는 좀비와 맞서며 이 마을에서 빠져나갈 방법을 찾는데..

5. 써티 데이즈 오브 나이트

써티데이즈 오브 나이트 (30 Days of Night) 2007
감독 데이비드 슬레이드/ 출연 조쉬 하트넷, 멜리사 조지, 대니 휴스톤, 벤 포스터/113분 

몇몇 등장인물들의 이해할 수 없는 행동들이 약간의 짜증을 불러일으키긴 하지만 재미있고 스릴넘치는 내용으로 재미있게 볼 수 있는 작품입니다. 심플한 스토리라 복잡하고 머리아픈 영화 싫어하시는 분들에게도 좋아요.
내용 : 30일이라는 기간동안 해가 뜨지 않는 도시 알래스카 배로우. 이 기간동안 사람들은 마을을 떠나 다른곳에서 잠시 생활하는데 힘 없고 갈데 없는 사람들은 어쩔수 없이 마을에 남게 된다. 어두운 마을에 정체모를 생명체들이 나타나 마을 사람들을 공격하기 시작한다.

6.스플린터

스플린터 (Splinter) 2013
감독 토비 윌킨스/ 출연 쉬어 위햄, 파올로 코스탄조, 질 와그너, 레이첼 커브스/82분 

이 영화 역시 전형적인 좀비물은 아닙니다. 사람을 숙주로 만드는 가시라는 독특한 소재를 사용한 것이 인상적인데요. B급영화이긴 하지만 스토리를 풀어나가는 과정이 상당히 흥미진진합니다. 
내용 : 한 커플이 캠핑 도중에 텐트가 부러지고 집으로 돌아가던 중 주유소에 들리게 되는데, 가시가 박힌 괴생명체의 공격을 받게 된다. 가시에 찔리면 전염되어 사람을 공격하는 좀비로 변하는데..  

7.폰티풀

폰티풀 (Pontypool) 2008
감독 브루스 맥도널드/ 출연 스티븐 맥하티, 리사 호울, 조지나 라일리/96분 

한정된 공간인 라디오 부스안에서 벌어지는 서스펜스가 일품인 작품입니다. 다만 영화속 대부분의 장면들이 라디오 부스 안에서 펼쳐지기 때문에 화려한 액션을 기대하시는 분들이라면 약간 실망하실 수 있습니다. 흥미로운 소재와 독특한 아이디어에 박수를..
내용 : 작은 도시에서 소소하게 방송을 진행중이던 DJ매지 앞으로 폭동,살인 등등 이상한 제보들이 들어오기 시작한다. 라디오 부스 밖은 좀비들로 가득하고..

8.쿼런틴

쿼런틴 (Quarantine) 2008
감독 존 에릭 도들/ 출연 제니퍼 카펜터, 제이 헤르난데즈, 컬럼버스 숏, 그렉 저먼/89분 

명작 <REC> 의 리메이크작. 개인적으로는 그래픽도 발전하고 주연배우들의 연기력이 더 좋았던 쿼런틴 쪽에 점수를 더 주고 싶네요. 
내용 : 리얼 프로그램의 리포터가 한 사건현장에 취재를 가게 된다. 출입문 폐쇄조치가 내려진 건물속에서 하나둘씩 좀비로 변해가는 사람들.. 

9.랜드 오브 더 데드

랜드 오브 더 데드 (Land of the Dead) 2005
감독 조지 로메로/ 출연 사이먼 베이커, 존 레귀자모, 데니스 호퍼, 아시아 아르젠토/92분 

좀비물의 거장 조지 로메로 감독이 연출한 영화.영리해진 지능형 좀비들을 볼 수 있습니다. 요즘 영화에 나오는 좀비들처럼 스피디하진 않지만 고전적인 매력이 색다른 재미를 둡니다. 
내용 : 학습능력이 생기고 자신의 감정을 드러내는 방법을 알게 된 좀비들은 자신들을 향해 총을 쏴대는 인간들에게 적대감을 느끼게 되고, 인간들의 안전가옥인 카우프만 도시를 공격하는데..

10.플래닛 테러

플래닛 테러 (Planet Terror) 2008
감독 로버트 로드리게즈/ 출연 로즈 맥거완, 프레디 로드리게스, 조슈 브롤린/106분 

얼핏보면 막장 영화 같지만 전혀 그렇지 않습니다. 스타일리쉬하고 시원시원한 액션. 다소 잔인하고 자극적이지만 깔끔한 연출덕에 시간가는줄 모르고 몰입하면서 볼 수 있습니다. 
내용 : 댄서 체리는 괴생명체의 공격을 받고 자신의 다리 한쪽을 잃게 된다. 남친이 선물한 머신건을 잃어버린 다리 부위에 장착하고 여전사로 변신한 체리는 바이러스와 배후세력을 향해 대반격에 나선다.

지금까지 추천드리고 싶은 좀비 영화 10편이었구요. 이 포스팅에서는 따로 언급하지 않았지만 반드시 꼭 봐야할 좀비영화의 걸작이라고 하면 새벽의저주,28일후,28주후,레지던트이블 1,2, 나는 전설이다, 월드워z 등을 꼽을 수 있습니다. 아직 안보신 분들이 계시다면  감상해보시구요. 무더운 여름 건강히 잘 보내세요. 감사합니다.

함께 읽으면 좋은 글
  - 이미지 출처: 다음 영화 (movie.daum.net) -



↓ 이 글이 도움이 되셨다면 공유해 보세요 ↓

댓글(22)

  • 2019.08.07 22:35 신고

    으~~울딸이 찾아서 보는 좀비영화네요...ㅎㅎ
    저는 황혼에서 새벽까지가 서부영화인줄 알고 우연히 보았는데
    지루하지 않아 볼만했구요..
    부산행도 의외로 잼있게 보았지만
    역시 좀비 영화는 넘 싫더라구요~~ㅋㅋㅋ

    • 2019.08.10 13:54 신고

      맞아요. 좀비영화 싫어하시는 분들은 잘 안보시더라구요. ㅎㅎ
      저도 처음엔 별로 안좋아했는데 요즘은 즐겨본답니다.
      부산행이랑 황혼1탄은 대중적인 내용이라 좀비 안좋아하시는 분들도 재미있게 보시는거 같아요 ㅋㅋ

  • 2019.08.08 06:29 신고

    아, 몰입도 강한 좀비 영화 10편을 소개해주셧군요? 좀비하면 국내판 부산행이 떠오릅니다 ㅠㅜ 소개해주신 10편 다 보지 못한 작품으로 언제 모아서 봐야겟어요 ㅎㅎ 오늘도 웃는 날 되세요

    • 2019.08.10 13:57 신고

      네 많이 알려진 작품들은 아니라 못보신 것들이 많을 거에요. 나중에 시간되시면 감상해보세요. 감사합니다 버블프라이스님~^^

  • 2019.08.08 07:50 신고

    좀비들을 소재로 한 영화들이 의외로 많군요
    영화를 좋아하지만
    대부분 못본 영화들이라 더욱 관심이 갑니다.. ^^

    • 2019.08.10 14:00 신고

      네 많이 알려진 것들은 아니라서 잘 못보신 것들일거에요. 좀비영화 좋아하시면 한번 감상해보세요 ㅎㅎㅎ

  • 2019.08.08 08:31 신고

    저는 좋아하는 장르가 아니라 본 영화가 없네요..
    부산행이 유일하고 외화를 한번 본적은 있는데 제목도 생각이 안 납니다..ㅋ

    • 2019.08.10 14:02 신고

      맞아요. 이 장르를 싫어하시는 분들도 많더라구요. ㅎㅎ 부산행은 국내영화라 그래도 보신분들이 꽤 되시는거 같아요.

  • 2019.08.08 17:12 신고

    좀비가 가득한 글이네요.
    아무 것도 기억나지 않는 5명이 기억을 해내려 애써가는 오픈그레이브가 궁금해지네요.

    • 2019.08.10 14:03 신고

      오픈그레이브가 좀 호불호가 갈리더라구요 ㅎㅎ 저는 괜찮게 봤는데 지루하다는 평을 남기신 분들도 꽤되더라구요 ㅎㅎ

  • 2019.08.08 17:17 신고

    여름밤 에어컨 틀어놓고, 좀비 영화 한 편 보면
    정말 잼날 것 같아요.
    저도 한 편 골라봐야겠습니다. ^^

    • 2019.08.10 14:24 신고

      네 에어컨에 좀비영화면 더위는 저 멀리.. ㅎㅎㅎ 저도 여름엔 그렇게 더위를 물리치곤 합니다 ㅎㅎㅎ

  • 2019.08.08 22:39 신고

    저는 좀비물을 싫러하지만 남편은 좋아해서 보여줬더니 반이상을 봤다네요...세상에

  • 2019.08.09 08:41 신고

    레지던트 이블이랑 월드워z는 다 봤었는데 다른 좀비영화도 있었네요. ㅋ잘보고 갑니다.

    • 2019.08.10 14:25 신고

      네 좀비영화 종류가 아주 다양하더라구요. ㅎㅎ 제미있는게 많은거 같아요.

  • 2019.08.09 15:28 신고

    좀비는 너무 못생겼지 뭐에요?
    전 요즘 그래도 시원하게 엑소시스트 사자보고 왔는데 볼만햇어요.

    • 2019.08.10 14:26 신고

      가끔 이쁜 좀비도 있지만 기본적으로 시체이기 때문에 못생기긴 했죠 ㅎㅎ

  • 2019.08.09 17:08 신고

    좀비영화를 그리좋아하지않는다생각했는데, 많이봤네요ㅋ

    • 2019.08.10 14:28 신고

      그러시군요. ㅎㅎ 여름 잘 보내시고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 2019.08.20 20:09 신고

    REC 정말 재미있게 봤는데, 쿼런틴이 있는 줄도 몰랐네요
    지금 봐야겠습니다 ㅎㅎ

    • 2019.08.21 20:52 신고

      같은 내용이라서 스토리의 신선함은 딱히 없을 거에요. ㅎㅎ 그런데 전 쿼런틴이 더 좋더라구요 ㅋㅋ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