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들어 해물에 푹 빠져 한동안 치킨을 멀리했어요. 한달정도 안먹었나? 치킨덕후인 저로써는 상상할 수 없는 일인데, 웃긴게 한번 안 먹기 시작하니까 생각이 잘 안나더라구요. 

암튼 오랜만에 치킨 생각이 나서 평소 즐겨 주문하는 또래오래에서 배달을 시켰습니다. 뭘로 할까 하다가 신메뉴 표시 마크가 있는 또래오래 고추단짠 메뉴로 골랐구요. 뼈 발라먹기 귀찮아서 순살로 주문했어요. 

또래오래 고추단짠 순살 치킨 배달 후기



브랜드
또래오래
가격
고추단짠 순살 치킨 19,000원
왕새우튀김 5,000원



한 집 건너 치킨집이라는 말이 있을 정도로 치킨 브랜드 포화상태죠. 저는 그 중에서도 또래오래에서 자주 주문하는데요. 저희 동네 지점은 배달비를 따로 받지 않거든요. 할인 행사도 자주 하는 편이구요. 

가격대는 무난한 편. 고추단짠 순살만 시킬라다가 뭔가 서운할 거 같아 사이드메뉴 왕새우튀김도 함께 시켰어요. 제가 해물덕후.. 그 중에서도 새우를 너무 좋아하거든요. 



구성은 심플해요. 치킨, 치킨무,캔콜라,나무젓가락, 각종 소스로 이뤄져 있습니다. 왕새우튀김용으로 케챂도 함께 왔네요. 



또래오래 고추단짠 치킨은 매운맛, 단맛, 짠맛 (맵,단,짠)이 조화를 이루고 있다고 하네요. 개인적으로 매운맛, 짠맛은 좋아하지만 단맛은 별로 선호하지 않아서 먹기 전에 살짝 걱정스러웠습니다. 




자세히 살펴보니 청양고추, 베트남고추가 들어가 있네요. 이런 치킨 종류에 흔히 등장하는 떡도 포함되어 있구요. 검은깨도 솔솔 뿌려져 있는게 인상적이에요. 



본격적으로 맛을 봤어요.

간장 베이스의 짠맛과 고추의 매운맛이 은은하게 조화를 이루고 있더라구요. 걱정했던 단맛은 그리 강하지 않아서 부담스럽지 않았어요. 사실 단맛은 처음 몇번만 맛있지 먹다보면 금방 질리죠. 

닭 육질도 촉촉한 편이었고 질기지 않았구요. 또래오래 순살 부위는 닭다리살만 사용하기 때문에 퍽퍽한 닭가슴살이 없어서 좋아요. 



요건 사이드메뉴로 주문한 왕새우튀김. 바삭하게 잘 튀겨져서 왔어요. 총 5개가 들어있어요. 1개에 1000원 꼴이네요. 



나무젓가락과의 크기 비교. 왕새우라고 하기엔 살짝 아쉽지만 나름 큰 편. 



바삭한 튀김옷 안에 통통한 새우살. 특유의 감칠맛이 참 좋았어요. 사실 왕새우튀김은 새우를 싫어하는 사람이 아닌 이상 맛없을수가 없는 메뉴죠. 

또래오래 고추단짠 순살 치킨 총평

신메뉴라 호기심이 생겨서 주문했는데 생각보다 나쁘지 않았어요. 아이들이 먹기엔 매운 편이지만, 매운걸 나름 잘 먹는 제 입맛에는 크게 맵지 않았습니다. 한번에 확 올라오는 매운맛이 아니라 먹다보면 은은하게 올라오는 매콤함이었어요. 

캡사이신 소스 범벅의 부담스러운 매운맛이 아니라 청량고추도 들어가서 나름 깔끔한 매운맛이었습니다. 단짠치킨 계열이지만 단맛의 정도가 많진 않은 편이었구요. 전체적으로 괜찮았어요. 

★★★ 
(재주문의사 60%)
-> 내 돈주고 사먹은 솔직한 후기 <-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
  1. thumbnail
    아이리스
    2020.08.02 22:22

    오~왕새우 튀김이 여기 있었네요~
    요즘 아이들 때문에 각종 치킨들을 맛보고 있지만
    또래오래는 아직 먹어보질 못했네요
    고추단짠순살은 우리딸이 좋아할 것 같아요~
    청량고추의 매운맛이라면 저도 몇점은 먹을 것 같구요
    한때는 치킨은 뼈발라 먹는 맛이지~했었는데
    다양한 맛과 종류를 접하다 보니 뼈없는 치킨이
    쓰레기도 나오지 않고 먹기 편해서 좋더라구요.ㅎㅎㅎ
    또래오래는 닭다리만 사용한다니 제가 싫어하는 퍽퍽살이 없어 더 좋네요
    또래오래 있나 찾아봐서 왕새우 튀김까지 주문해야겠는데요~^^

    • thumbnail
      제나 
      2020.08.04 19:54 신고

      치킨에 무슨 새우튀김까지.. 지금 생각해보면 좀 헤비하게 먹었네요 ㅋㅋ
      그래도 새우가 좋은 걸 어떡해요 ㅠㅠ 먹어도 먹어도 질리지 않는거 같아요.

      저도 예전엔 뼈치킨을 먹었는데 몇년전부터는 그냥 순살로만 먹거든요. 말씀하신대로 쓰레기도 안나오고 먹을때 손에 묻지도 않아서 좋더라구요 ^^

      횟집에서 튀긴 새우튀김보다는 살짝 아쉽지만 그래도 맛있게 잘 먹었어요 ㅎㅎ

  2. thumbnail
    드림사랑
    2020.08.03 11:26

    고추 단짠 순살이라 맛보고 싶어지는데요
    먹고 싶어집니다. 다음에 주문해서 먹어야겠어요 새우튀김도 같이
    여기에 맥주를 곁들여서 먹어야겠는데요 !!

    • thumbnail
      제나 
      2020.08.04 19:56 신고

      단짠에 매운맛이 적절히 가미되어 있어서 정말 맥주안주로 잘 어울리더라구요 ㅎㅎ

  3. thumbnail
    꼼이의 하루하루

    좀전에 퇴근한 저에게 유혹을 내려주시는 포스팅이군요 ㅋㅋ
    안돼 오늘은~~~~~~!!!!

    • thumbnail
      제나 
      2020.08.04 19:59 신고

      배고플때 음식포스팅을 보면 원래 힘들죠. 저도 이웃님들 블로그 놀러가면 음식 포스팅이 많아서 힘들어요 ㅎㅎ

  4. thumbnail
    앨리Son
    2020.08.04 02:22

    제나님 음식에는 새우가 참 자주 보입니다. ㅋㅋㅋ
    저도 새우 좋아하고, 해물덕후지만 치킨시킬 때 새우튀김 시킬 생각은 못해요 ㅎㅎ
    퍽퍽살 없이 닭다리살만 있어서 먹기 좋겠어요~
    최근에 시킨 치킨 종류가 다리란 이름이 들어가서, 다리로만 구성된 건 줄 알았는데
    먹다보니 퍽퍽살도 들어가 있어서 뭔가 속은 느낌이 들었다죠~ㅎㅎ
    매콤한 맛에 단짠의 조화 맛있을 수밖에 없는 조합입니다~
    또 새벽에 봐 버리는 실수~!! :D

    • thumbnail
      제나 
      2020.08.04 20:06 신고

      그렇죠? ㅋㅋ 새우를 너무 좋아하다보니.. 사이드메뉴로 새우가 보이면 꼭 시켜먹어요 ㅋㅋ

      맞아요. 순살이라고 해도 퍽퍽살이 섞여있는 브랜드도 잇는데 여기는 다리살만 있어서 그 점이 좋더라구요.

      매콤, 단짠 조화가 생각보다 괜찮아서 맛있게 잘 먹었어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