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1. Home
  2. LIFE/소소한 일상
  3. 갈비찜 먹으며 나쁜형사 정주행

갈비찜 먹으며 나쁜형사 정주행

· 댓글 3 · 제나

갈비찜이 먹고 싶어 배달앱을 뒤져봤다. 갈비찜 전문 식당도 몇군데 보였는데 그냥 일반 식당에서 주문했다. 

 

내가 시킨 곳은 된장찌개, 순두부찌개 등등 정식 메뉴를 주로 판매하는 곳인데 갈비찜 후기가 괜찮아 모험을 해봤다. 평소 음식 맛이 깔끔하고 양도 넉넉한 편이라 자주 시켜먹는 곳이다. 식당 이름은 안 남길 예정. 그냥 큰 의미없는 가벼운 일상글이다. 

간장 갈비찜 먹으며 드라마 정주행

간장 갈비찜

 

윤기 좔좔. 양도 제법 많다.

고기.. 조금만 더 부드러웠으면 좋았을걸

가격은 중자 25000원에 배달팁이 1000원이다. 

요즘 배달팁 기본이 2500에 어지간하면 3000 넘어가는데 나름 저렴하다고 해야하나. 배달비 없던 시절이 너무 그립다. 

 

그나저나 이제 배달음식 그만 시켜먹어야 되는데... 쩝. 식비도 식비거니와 1회용기가 너무 많이 나와서 분리수거 하기 너무 힘들다. 언제쯤 귀찮음과 타협이 될까. 

 

 

아무튼 야채로 양을 늘린게 아니라 갈비 양이 많아서 좋았다. 

맛을 보니 달짝지근하면서도 짭짤한게 역시 이곳은 날 실망시키지 않았다. 다만 아쉬운게 있었다면 생각보다는 살짝 질겼다는 점. (개인적으로 젓가락 갖다대면 스르르 떨어질 정도로 푹 익힌 갈비찜이 좋다.) 그래도 전체적인 맛은 상타취. 

 

이렇게 반찬도 4가지 왔다.

 

무생채,어묵볶음,비엔나소세지볶음,옥수수콘 마요네즈 샐러드? 암튼 내가 다 좋아하는 것들이다. 배달 음식 시켜먹다보면 말라붙은 무말랭이나 깻잎절임 같은 언제 만들었는지 모를 반찬들 보내는 곳도 간혹 있는데, 개인적으로 정말 불호다. 가짓수를 줄이더라도 이런 깔끔한 반찬으로 주면 좋겠다. 

드라마 나쁜형사 정주행, 재미있는데? 

갈비찜 시켜놓고 웨이브에서 나쁜형사를 정주행했다. 원래 수사드라마, 범죄드라마 덕후인지라 관심은 있었는데, 생각보다 시청자들 호불호가 심해서 방송 당시에는 패스했었다.

 

 - 한국 범죄 수사 드라마 추천 10

 

한국 범죄 수사 드라마 추천 10

쫄깃한 긴장감이 일품, 한국 범죄 수사 드라마 추천 10편 제가 제일 좋아하는 장르가 바로 스릴러입니다. 그 중에서도 범인 잡은 범죄 수사 드라마를 특히나 좋아하는데요. 그동안 한국에서 방영

jennablog.kr

 

너무 많은 수사드라마를 섭렵하다보니 더이상 볼게 없어서 보기 시작한게 드라마 나쁜형사다. 현재 3회까지 봤는데 나름 재미있게 잘 감상중이다. 일단 주인공 신하균 연기 잘하고 쓸데없는 러브라인이나 불필요한 서사 같은게 없어서 좋다. 개인적으로 그냥 사건만 후벼파는 수사드라마를 선호한다.

 

보이스 시즌1을 재미있게 보다가 시즌2,3에서 실망한 이유도 자꾸 도강우 일본 이야기가 계속 나와서다. 그냥 깔끔하게 범인만 잡으면서 진행해도 충분히 재미있는데, 왜 그렇게 주인공 일본 시절 서사에 집착했을까? 틈만 나면 음산한 음악과 함께 '코우스케'거리는데 살짝 짜증이.. 

 

그런 면에서 보면 검법남녀가 참 잘 만든 드라마다. 정통 수사드라마라기보단 부검의와 검사가 힘을 합쳐 범인을 잡는 내용인데, 불필요한 곁가지 스토리없이 각각의 사건에만 충실하며 에피소드 형식으로 깔끔하게 진행된다. 중간에 잠시 끊고 쉬기도 좋고. 시즌1,시즌2 둘 다 재미있게 봤다.

 

아무튼 드라마 나쁜형사 현재까지는 나쁘지 않다. 중간부터 살짝 깬다는 친구 말에 좀 걱정되긴 하는데.. 뭐 보다가 정 안되면 쿨하게 하차해야지. 

💬 댓글 3

이름을 저장합니다.

profileimage
MOVIE, IT&INTERNET, LIFE BLOG
이모티콘창 닫기
울음
안녕
감사해요
당황
피폐

이모티콘을 클릭하면 댓글창에 입력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