빠른돼지삼형제 데리야끼삼겹살 배달 후기

삼겹살 배달 전문점 '빠른돼지삼형제'에서 데리야끼삼겹살을 주문해서 먹어봤어요. 개인적으로 상추,깻잎쌈에 구운 삼겹살 올리고 마늘,고추 쌈장에 찍어 파채와 함께 먹는 걸 너무 좋아하는데요. 집에 야채도 없고 밖에 나가기도 귀찮고 여름이라 그런지 불판 꺼내서 굽는것도 싫어지더라구요. 배달 삼겹살 퀄리티는 어느정도일까 호기심도 있었던 차에 한번 주문해봤습니다.  

빠른돼지삼형제 데리야끼삼겹살 배달 후기


메뉴 
데리야끼삼겹살
구성
데리야끼삼겹살 600g+5칸반찬+상추+콩나물국+서비스계란찜
구매처
배달의민족 앱
가격
26000원 (데리야끼삼겹살 25000원+배달비 1000원)
배달전문점이라면서 배달비를 따로 받는 이유가 이해가 안되네요. 방문포장 할인이 따로 있는것도 아닌데요.
브랜드 
빠른돼지삼형제



오늘도 배달앱으로 주문했어요.(배달앱 vip 등극..) 배달에 50분정도 걸린다고 문자가 왔는데 실제로 50분만에 도착했어요. 새벽 늦은 시간에 주문해서 그런지 조리하는데 시간이 좀 걸린거 같아요. 


음식들은 아주 따끈따끈하게 잘 배달되었어요. 1회용기 위에 비닐로 마감된 형태구요. 보자마자 드는 생각. "아 분리수거 쓰레기 또 많이 나오겠구나. 시켜먹는걸 줄여야 해 ㅠㅠ" 하지만 일은 이미 저지른 것, 맛있게 먹는 일만 남았습니다. 


함께 제공된 비닐커터칼로 깔끔하게 비닐을 제거하니 맛있는 음식들이 눈에 들어오네요. 서비스 계란찜에 콩나물국, 5칸반찬,상추와 삼겹살구이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은은한 데리야끼 향이 솔솔 풍기는데 기대감이 상승하기 시작합니다. 


오늘의 주인공 데리야끼 삼겹살이에요. 확실히 전문가가 구워서 그런지 노릇노릇 먹기 딱 좋게 구워져 있어요. 삼겹살과 떡,버섯,대파 등이 적절히 조화를 이루고 모습이 참 먹음직스러워 보이죠? 


고기 두께감은 적당히 있는 편이구요. 누린내는 나지 않고 좋은 고기를 썼다는 걸 느낄 수 있었어요. 특히 데리야끼 소스의 맛이 상당히 좋았습니다. 달고 짜고 자극적인 소스 맛으로 덮어버리는 게 아니라 고기 본연의 맛을 해치지 않으면서 데리야끼의 향과 맛이 은은하게 느껴지더라구요. 

저는 떡을 안좋아해서 평소에는 배달앱 요청사항에 떡은 빼달라고 요청하거든요. 삼겹살 구이에 떡은 없겠지 생각하고 요청을 생략했는데 설마 떡이 있을 줄이야..  


이건 서비스로 온 계란찜이에요. 금방 쪄냈는지 따뜻하고 부드러워서 맛있게 먹었습니다. 사진으로 보니 양이 푸짐해보이는데 넓이만 넓고 아래 깊이는 아주 얉아요. 계란 약 2개 분량 정도로 느껴졌어요. 


삼겹살에 야채쌈 싸먹는거 너무 좋아하는데 상추가 너무 적게 와서 아쉬웠어요. 6~7장 정도? 고기는 많은데 쌈이 적으니.. 급 우울해지기 시작합니다. 쌈+야채 추가 옵션을 체크했어야 하나라는 후회가..ㅠㅠ


5칸반찬이에요. 무쌈과 양파절임,무말랭이무침,쌈장,고추,마늘로 구성되어 있네요. 족발집 기본찬과 거의 차이가 없죠? 제가 좋아하는 고추,마늘이 몇개 없는게 아쉽네요. 


구성에 포함된 콩나물국이에요. 적당히 칼칼하고 적당히 시원한 무난무난한 맛이에요. 콩나물은 별로 많이 안들어 있습니다. 


상추에 데리야끼삼겹살 올려서 마늘,양파,고추,쌈장까지 함께 싸먹으니 정말 맛있더라구요. 집에서 구워먹는 삼겹살보다는 확실히 더 맛있긴 했습니다. 여름에 고기 굽기 귀찮을때 가끔씩 이용하기는 나쁘지 않은 듯 합니다. 

하지만 고기 양에 비해 쌈과 마늘,고추의 양이 턱없이 부족하기 때문에 저처럼 삼겹살을 야채에 싸먹는걸 좋아하시는 분들은 쌈+야채 추가를 필히 체크하셔야 할 것으로 보이네요. 

빠른돼지삼형제 데리야끼삼겹살 총평

고기 자체는 상당히 맛있었습니다. 간도 적당하고 자극적이거나 조미료맛이 강하지도 않구요. 고기양도 넉넉한 편이에요. 하지만 기본으로 나오는 상추나 고추,마늘같은 것들이 너무 적어서 쌈 대여섯번 싸먹고나면 끝이에요. 그 다음부터는 고기만 그냥 먹어야 하는데 쌈싸먹는걸 좋아하는 저로써는 갑자기 먹기 싫어지더라구요. 다음날 마트가서 야채랑 마늘,고추 사서 남은 거 마저 먹었습니다. 

앞으로는 배달비 없는 곳에서만 주문할 생각이에요. 그 천원,이천원 배달비 내는게 아까워서가 아니라 슬그머니 배달비 문화를 정착시키려는 업체들의 분위기에 동조할 생각이 없기 때문입니다.  

↓함께 읽으면 좋은 글↓

-> 이 포스팅은 홍보의 의도가 전혀 없는 제 돈 주고 사 먹은 솔직한 후기입니다 <-



↓ 이 글이 도움이 되셨다면 공유해 보세요 ↓

댓글(35)

  • 2019.07.27 19:47 신고

    그러게요 왜 배달비를 받을까요??

    • 2019.07.28 20:06 신고

      글쎄요. 배달비를 따로 받는데 최소주문금액은 왜 있는걸까요?

  • 2019.07.27 21:47 신고

    고기는 사랑입니다.

  • 2019.07.28 09:11 신고

    데리야끼 삼겹살 넘 맛있겠어요.
    계란찜도 맛있어보이고요.
    하지만 상추 양은 고기 양에 비에 많이 부족했군요.

    • 2019.07.28 20:07 신고

      네 맛은 너무 좋았는데 상추가 너무 적어서 ㅠㅠ 그게 좀 아쉬웠어요.

  • 2019.07.28 09:19 신고

    맛있어보이네요 ㅠ 삽겹살

  • 2019.07.28 11:12 신고

    요즘은 괜히 일본말로 된 음식도 거부감이 좀 느껴지는군요..
    일본이 좀 정신을 차려야 될텐데 말입니다.

    • 2019.07.28 19:55 신고

      일본이 싫은건 당연하고 불매운동에 지지하는 입장이지만 국내산 재료를 쓰는데도 단지 일본식 조리법이라는 이유만으로 배척한다는 건 너무 갔다는 생각이 드네요.

      최근들어 국내산 재료를 쓰고 한국인이 운영하는 곳인데도 일식당이라는 이유만으로 불매운동의 타겟이 되어 손님이 확 줄고 생계에 타격을 입고 있다고 합니다. 일식당을 운영하는 자영업자들도 다들 우리의 이웃입니다. 현명하고 합리적인 판단으로 불매운동이든 뭐든 해야 할 것입니다. 엉뚱한 사람들이 피해를 입지 않도록요.

  • 2019.07.28 11:29 신고

    제가 먹은 데리야끼 삼겹살에는 불향(?), 불맛(?)이 좀 살짝 나던데
    혹시 제나님이 드신 삼겹살에도 불향이 있으시던가요? ㅎ

    • 2019.07.28 20:11 신고

      음 불향은 강하진 않았고 살짝 느껴지긴 했어요. ㅎㅎ 불향이 들어가면 확실히 더 맛있게 느껴지는 거 같아요.

  • 2019.07.28 12:17 신고

    오호~울 아들이 저 없을 때 삼겹살 배달시켜 먹었다고 하더니
    정말 이렇게 배달이 되네요~
    삼겹살 데리야끼 구이라니 고기를 좋아하지는 않아
    많이 먹지는 않지만 맛갈스러움이 뿜뿜~
    푸짐한 계란찜도 마음에 들구요~
    삼겹살은 쌈인데 쌈재료가 부족한건 조금 개선되야겠는데요~
    슬그머니 배달비 받는 업체들 저도 못마땅 하더라구요..ㅎㅎ

    • 2019.07.28 20:21 신고

      저도 그리 즐기진 않지만 오랜만에 먹으니 맛있더라구요. ㅎㅎ 계란찜은 푸짐해보이는데 보이는 부분만 그런거구요. 높이가 너무 낮아요. ㅋㅋㅋ 저도 처음엔 계란찜 많이 줬네 생각했는데 두께가 2센치도 안되는 느낌 ㅠㅠㅠㅠ ㅋㅋ

      맞아요 삼겹살 쌈으로 먹어야 제맛인데 야채가 너무 적어서 아쉬웠어요 ㅠㅠ

  • 2019.07.28 17:42 신고

    배달비가 저도 아무래도 부담되기도 하고 예전에는 없던 배달비가 붙는다는게 좀 그렇긴한데 알아보니까 한편으로는 어쩔 수 없어보이기도 하더라고요.
    배달최소금액으로 주문할경우 식재료값과 이것저것빼고 퀵배달비 절반을 업체측에서 지불하면 배달1건당 적게는 1~2천원 남더라고요.
    그렇다고 배달사원을 뽑으면 월350을 줘도 열심히 일안하고 하루에 60건 이상 뛸수도 있는데도 느긋느긋 다니고 걸어다니고해서 배달을 제때하기 힘들대요.
    근데 또 개념없는 업체사장들은 방문포장해가도 배달비 받는 놈들도 있어서 무작정 욕하지도 무작정 불쌍히 여기지도 못하겠네요ㅠ

    • 2019.07.28 20:03 신고

      최저임금도 오르고 경영이 힘든건 어느정도 인지하지만 그런 원가상승이 이유라면 음식값을 인상하는 편이 더 합리적이라고 생각합니다.

      배달비를 무조건 받아야겠다면 최소주문금액도 없어져야 합니다. 3천원짜리 메뉴 하나를 주문해도 배달비를 따로 냈다면 배달해줘야죠. 그런데 최소주문금액따로 배달비따로 운영되는 곳이 대부분이죠.

      걸어서 5분도 안걸리는 코앞에 있는 매장에서도 배달비를 2000원 받는 곳이 생겨나는 걸 보니 그냥 흐름에 편승하는 느낌이 더 강하게 들어서 거부감이 드는건 어쩔 수 없네요.

    • 2019.07.28 22:20 신고

      헉~코앞에 있는 매장은 배달비 1천원이면 충분할텐데 그런집은 사장이 손님한테 다 배달비 전가시키나 보네요.
      배달비를 전부다 손님한테 전가시키는 곳은 최소주문금액도 없어지는게 맞는 것 같아요.
      근데 배달비 절반이라도 부담하는 곳은 막 퀵으로 7,000원 정도 되는 먼거리를 배달해줄 때 4000원은 사장이 낸다고 들었거든요. 만약 이런 경우에 최소주문금액이 없어질 시에 만약에 7천원짜리 식사에 식재료값 3천원 배달비 4천원을 사장이 부담한다면 아예 돈을 못벌게되서 최소금액을 최소 12,000원, 15,000원 등 잡아놓는 걸로 알고있어요.

      사실 저도 그냥 들은거고 정확하게 아는 것은 아니에요ㅋㅋ

    • 2019.07.28 22:35 신고

      제가 말한건 그런 멀리 있는 그런 특수한 경우를 언급하는게 아니구 그냥 일반적인 매장 이야기에요. ㅎㅎ

      거리가 심하게 멀다면 당연히 배달비를 어느정도 측정하는것도 무리는 아니죠. 그런데 동네장사하면서 그러니까 그게 싫다는 것이죠 ㅎㅎㅎ 무슨 말씀하시려는지 요지는 저도 이해해요. ㅎㅎ

    • 2019.07.28 22:41 신고

      아 맞아요ㅋㅋㅋㅋ저도 무슨 말씀하시는지 이해돼요ㅋㅋ
      지난번에 누구한테 들은건데 치킨 2마리 주문하면 배달비 2배로 내야된다고 그러고 방문포장해도 배달비 내야된다는 집들도 있어서 이상한 사장 만나면 화가 납니다ㅋㅋㅋ같은 맥락에서 가까운데 배달비를 많이 받아먹거나 하면 화나죠.
      심지어 25,000원짜리를 시켰는데.......

  • 2019.07.28 20:40 신고

    배달비를 은근히 받는 곳 많아졌죠
    특정 브랜드말고 오늘은 치킨을 시켜먹겠다! 생각해서 검색하면 배달비 있는 곳은 우선 배제하고 주문핮니다^^

    • 2019.07.29 21:25 신고

      저도 그래요. 다행히 제가 사는 동네에는 배달비 안받는 곳이 훨씬 많아서 아직까진 선택의 폭이 넓은 편이에요 ㅋㅋ

  • 2019.07.28 21:49 신고

    배달해서 먹는 삼겹살은 뭔가 식어오지 않을까하는 편견을 가지고 있었는데 윤기가 흐르면서 무척 맛있어보이네요!ㅎㅎ 배달비는 참 안타깝죠..ㅠㅠ 어느정도 주문 금액이 주문도 할 수 있고...

    • 2019.07.29 21:27 신고

      네 최소주문금액이 있는데 배달비도 있는게 참 이상합니다. ㅎㅎㅎ 삼겹살 자체는 아주 맛있게 먹었습니다. 상당히 편하더라구요.

  • 2019.07.29 01:46 신고

    삼겹살 맛있어 보입니다ㅜㅜ 저는 얼마 전에 삼겹살 배달 시켜 먹는 걸 처음 경험했는데 생각보다 맛있어서 놀랐어요 ㅎㅎㅎㅎ 구워서 바로 먹지 않아도 맛있는 삼겹살이라니...
    최수주문금액이 있는데 배달비도 받으니 좀 이상하긴 합니다 :)

    • 2019.07.29 21:29 신고

      맛은 정말 좋았어요. 생각보다 너무 괜찮더군요. 다만 상추가 너무 적고 배달비가 있는게 불만이었어요.

  • 2019.07.29 07:33 신고

    빠른돼지삼형제 데리야끼삼겹살을 드셧군요? 전체적으로 맛있게 잘 드셧지만 배달비가 천원이 들어 서비스에서 불만족하셧군요? 저도 종종 배달앱을 이용해 주문을 하는데요- 집앞인데도 배달비를 2천원 받더라고요;; 무슨 가까운 곳 택배 보내는것이 아닌데요;; 거리가 멀다면 당연 배달비를 내는 것이 맞지만, 가까운 위치 매장에서 배달비를 받는것은 이해가 안되더라고요

    • 2019.07.29 21:34 신고

      아뇨 불만족까진 아니구 ㅎㅎ 그냥 상추가 조금 부족했다는 게 아쉬웠어요. 배달비는 주문전에 이미 알고 주문한거니까요 ㅎㅎㅎ 그런데 먹으면서 곰곰히 생각해보니 배달비 안받는 곳도 많은데 안받는곳에서 주문해야겠다 이런 생각이 나중에 들더라구요 ㅋㅋㅋ

  • 2019.07.29 07:54 신고

    다른 것 다 떠나서 마지막에 엄청 공감됩니다.
    전 배달비 따로 받는 곳은 일부러 사먹지 않아요.
    인건비 상승에 대한 공감은 충분히 되고도 남지만, 뭔가 괘씸한 느낌의 행태가 이어지는 기분이 들거든요. ㅋ

    • 2019.07.29 21:37 신고

      피터준님도 그러시군요. 저도 이제 동참하는걸로! ㅎㅎㅎ 인건비 상승이나 원가상승은 음식가격을 올리는게 더 합리적이라는 생각이에요. 배달비 문화가 점점 정착되면 나중엔 배달비인상+음식값인상이 도미노처럼 이어질거 같은 불길한 느낌이 드네요.

      만약 그런 세상이 온다면 집에서 직접 해먹어야죠 뭐. ㅎㅎㅎ

  • 2019.07.30 09:01 신고

    삼겹살도 이렇게 배달이 되는군요. 우린 정말 배달의 민족인가봅니다 ㅎㅎ
    저도 자주 이용하는 앱... 잘 보고 갑니다~~

    • 2019.07.30 15:08 신고

      배달의 민족인건 맞는데 요즘은 배달비를 받는 배달의 민족이 되었습니다. ㅎㅎ

  • 2019.07.30 11:53 신고

    데리야끼 삼겹살 맛있어 보입니다. 방금 삼겹살 먹었는데 또 먹고 싶네요 ㅎㅎ
    사실 이전에는 운영비에 당연히 포함되어 있었을 배달비인데, 배달 알바를 고용해서 운영할 때 대비 건별로 비용을 처리해서 크게 비용 상승도 없을 것 같은데 소비자에게 물리는 것이 별로인 것 같습니다. 배달 건수가 많이 없는 집엔 더 효율적일 것이고, 많은 곳은 조금 더 나갈 수 는 있을 건데 그렇다면 기존과 같이 배달 알바를 쓰면 되겠지요...
    저도 배달비 받는 곳은 안먹고 싶은데...최애픽 지코바가...지코바가 배달비를 받네요 ㅠ.ㅠ

    • 2019.07.30 15:15 신고

      제일 웃긴게 치킨 두마리를 시켰더니 배달비를 두배로 내란 이야기였어요. 그건 배달비용이라기 보단 그런식으로 음식값을 인상하겠다는 의지를 보여주는 거라. ㅎㅎㅎ

      지코바 저도 너무 좋아하는데, 좋아하는 브랜드가 배달비를 받으면 참 난감하죠. ㅠㅠ

  • 2019.07.30 17:55 신고

    배달음식 전문점에 배달비라... 저도 갸우뚱했네요.

    • 2019.07.31 18:31 신고

      ㅎㅎ 그러게요. 그래도 고기 자체는 맛있어서 괜찮았어요. 지금도 먹고 싶네요. ㅎㅎ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