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1. Home
  2. LIFE/내돈내산 음식리뷰
  3. 오늘통닭1977, 옛날통닭 배달후기

오늘통닭1977, 옛날통닭 배달후기

· 댓글 8 · 제나
치킨덕후인 저는 국내에 있는 치킨브랜드는 거의 다 먹어봤는데요. 조각조각난 치킨말고 통으로 튀겨낸 오리지날 통닭이 먹고 싶어졌습니다. 어릴적 아빠가 월급날 사오셨던 그 시장표 옛날통닭이요. 요즘은 그런 가게가 잘 안보이더라구요.  
 

비슷한게 뭐가 있을까 열심히 찾아보다 오늘통닭1977이 눈에 띄었습니다. 제가 원하는 그 시장표 통닭스타일. 브랜드 이름이 생소해서 찾아봤더니 1977년 시작한 수유동 '삼성통닭'이 '오늘통닭'으로 이름을 바꾼 거였어요. 올해로 44년 전통이라고 하네요. 

오늘통닭1977 옛날통닭 시켜먹은 후기

 

브랜드
오늘통닭1977
가격
옛날통닭(통) 15,000원
양배추 샐러드 추가 2,000원
배달비 1,000원
 
 

산뜻한 노란색 비닐봉지 안에 담겨 배달된 오늘통닭1977 옛날통닭.

 
통닭 특유의 냄새가 확 올라오는게 받자마자 기분이 좋아졌습니다. 
 
 
내돈내산 인증 영수증. 가격은 무난무난하죠? 
 
옛날통닭(통)이 15,000원이구요. 이리저리 찟어먹기 귀찮을때는 커팅으로 주문할수도 있더라구요. 입가심용으로 양배추샐러드도 추가주문했어요. 
 
 
커팅으로 주문하지 않은 이유는 바로 이것. 블로거인 제가 이 비주얼을 포기할 순 없죠^^.
 
바삭바삭하게 잘 튀겨진 모습니다. 닭 크기는 너무 작지도 너무 크지도 않은 적당한 사이즈에요.
 
 
통닭을 손으로 뜯어먹다보면 손에 기름이 묻을수밖에 없죠. 
 
센스있게 물티슈 2개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그 외 사진으로 찍진 않았지만 비닐장갑도 함께 보내주셨어요. 
 
 
조미소금도 2개 들어있네요. 
 
안찍어도 맛있지만.. 이라고 적혀있는데 짜게 먹는 편인 저는 통닭먹을땐 소금 필수에요. 
 
 
근데 실제로 안찍어먹어도 되겠더라구요.
 
이미 통닭에 짭짤한 간이 되어있습니다. 굳이 소금 찍어먹지 않아도 간이 딱 맞았습니다. 
 
 
통통한 다리살 보이세요?
 
겉은 바삭, 속은 촉촉. 치킨 포스팅할때마다 쓰는 식상한 문구이긴 하지만 정말 제대로 겉바속촉이었어요. 통으로 튀겼기 때문에 속에 있는 육즙이 많이 빠져 나가지 않아서 그런거 같은 느낌적인 느낌. 이맛에 통닭먹는거죠. 
 
 
퍽퍽한 닭가슴살 부위도 촉촉하니 부드러워요. 
 
결대로 찢어먹는 재미가 좋더라구요. 조각조각 튀겨진 일반 치킨에서는 느껴볼수 없는 재미죠. 닭껍질 부분이 정말 바삭하고 고소해요.
 
 
튀김옷이 두꺼운 일반치킨과는 식감과 맛에서 많은 차이가 있어요. 딱 어릴때 먹었던 시장표 통닭 그 맛입니다. 
 
 
치킨무는 뭐 아삭하고 살짝 새콤한..  익히 알고 있는 그 맛이구요. 
 
 
 
이건 추가주문한 양배추샐러드. 
 
2,000원인데 양이 너무 적은거 아냐? 라고 생각할 수 있는데, 이게 2개가 와요. 2개에 2,000원입니다. 비싸지도 싸지도 않은 가격. 통닭만 계속 먹다보면 살짝 느끼해질때가 있는데 그때 먹으면 입맛이 리셋되서 좋아요. 
 
 
오랜만에 먹어본 옛날통닭. 맛있게 잘 먹었어요.
 
오늘통닭1977 메뉴판.jpg
 
 

가격대가 나름 착한 편이네요. 다음엔 통닭3총사를 시켜먹어봐야겠어요. 

 

오늘통닭1977, 옛날통닭 총평

맨날 조각조각난 치킨만 먹다가 옛날 방식의 통닭을 먹어보니 색다르고 좋았습니다. 기름지지 않게 바삭하게 잘 튀겨낸 것도 좋았고, 속살에 간이 짭잘하게 배여있어 심심하지 않았어요. 어릴때 추억도 되살아나고 좋네요. 당분간 통닭에 빠질듯. 
 
★★★ 

(재주문의사 80%)

 

-> 내 돈주고 사먹은 것만 리뷰합니다 <-

SNS 공유하기
네이버밴드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
💬 댓글 8

이름을 저장합니다.

profileimage
MOVIE, IT & INTERNET, LIFE BLOG
이모티콘창 닫기
울음
안녕
감사해요
당황
피폐

이모티콘을 클릭하면 댓글창에 입력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