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양라면골드 후기, 80년대 라면 재출시

1980년대 인기가 많았다는 라면 <삼양라면골드>. 당시 일반적인 라면 가격이 100원대였는데, 라면의 고급화를 선언하며 당시로서는 파격적인 200원의 가격대로 판매된 제품이라고 합니다. 가는 면발에 진한 해물맛으로 고가임에도 불구하고 소비자들의 좋은 평가를 받았다고 하는데요.

 

다시 재출시를 해달라는 소비자들의 요청을 받아들여 올해 4월 다시 제품으로 나왔습니다. 얼마전 마트에 갔다가 보이길래 한팩 구매해서 맛을 봤어요. 

 

햄맛과 해물맛의 조화 삼양라면골드 

 

 

레트로 스타일 팍팍 풍기는 포장 디자인.

지금 보면 살짝 촌스러운데, 그때는 고급스러운 디자인이었겠죠? 삼양라면골드 한 팩에는 총 4봉지가 들어있습니다. 

 

 

1980년대 인기라면 한정 재출시로 나온 제품이라고 해요. 이 말인즉슨, 또다시 단종될수도 있다는 얘기. 저는 농심 까만소 라면을 다시 먹어보고 싶네요. 진짜 맛있었는데..

 

스프류 구성을 보니 해물에 신경을 많이 쓴 모습니다. 건미역,홍합,새우,오징어,다랑어,굴이 함유되어 있다고 하네요. 해물덕후인 제 입맛에 잘 맞을거 같은 느낌적인 느낌. 

 

햄맛은 살리고, 해물의 시원함을 더하고 깊은 국물맛을 냈다고 적혀있네요. 

 

삼양라면은 햄맛에 신경을 많이 쓰는거 같습니다. 

그도 그럴것이 삼양라면은 부대찌개를 모티브로 만들었기 때문에 햄맛이 강한것이 특징이었는데, 중간에 대중의 호불호를 의식해 햄맛을 뺐던 시기가 있었죠. 하지만 판매량 급감. 부랴부랴 다시 햄맛을 추가했던 역사가 있습니다. 

 

 

봉지를 열어봤습니다. 면과 분말스프,건더기스프로 이뤄져 있네요. 

 

 

건미역과 건조당근,건조파 등이 보입니다. 엄마가 옆에서 보시고는 예전 삼양라면골드 건더기보단 부실하다고 말씀하시네요. 예전엔 건더기가 정말 많았고, 심지어 홍합,꼴꾸기같은 실제 해물 건더기가 건조되어 들어있었다고 해요. 

 

궁금해서 1982년 물가를 조사해보니 중국집 짜장면 가격이 400원이었네요. 그걸 감안했을때 라면 한봉지 200원이면 상당히 고가였다고 볼 수 있습니다. 예전에 비해 건더기가 부실해보인다는 엄마 말이 살짝 이해가 갑니다. 

 

 

삼양라면골드 칼로리는 1봉지 120g 기준 530kcal 입니다. 

 

 

설명서대로 끓여봤습니다. 라면 본연의 맛을 느끼기 위해 대파나 계란 등등 다른건 추가하지 않았습니다. 

 

 

국물맛이 상당히 좋네요. 삼양라면 특유의 햄향 베이스에 해물맛이 은은하게 납니다. 매운 정도는 약하구요. 라면 특유의 감칠맛은 느껴집니다. 건더기는 엄마 말처럼 많은 편은 아니네요. 

 

국물이 자극적이지 않아서 김치랑 함께 먹으면 잘 어울립니다. 다음에는 홍합이랑 해물을 좀 더 추가해서 끓여먹을 생각이에요. 

 

 

면발 굵기는 살짝 가는편. 부담없이 술술 잘 넘어가는 식감입니다.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삼양라면골드 총평

 

면도 얇으면서 쫄깃하니 맛있었고, 국물맛도 평타 이상은 되네요. 국물에서 해물맛이 생각보다 진하지 않았다는 아쉬움은 있지만 먹을만했어요.

 

지금보다 여유롭지 않고 먹을거리가 부족했던 1980년대 등장한 삼양라면골드 오리지널의 맛은 어땠을지 새삼 궁금해지네요. 엄마 말로는 최강의 라면이었다는데, 타임머신을 타지 않는한 그 맛을 온전히 느끼는건 힘들겠죠. 

 

 

오뚜기 진비빔면 솔직후기

날씨가 더워지기 시작하면 생각나는게 바로 매콤달콤한 비빔면이죠. 저도 일반 국물라면보다는 비빔라면, 짜장라면을 더 좋아하는데요. 비빔면을 먹을때마다 "1개는 뭔가 양이 아쉬워, 2개는 너

jennablog.kr

 

 

삼양 국민라면 국민짜장 후기

홈플러스와 삼양식품이 힘을 합쳐 출시한 '국민라면','국민짜장'을 먹어봤습니다. 5개가 들어있는 한 팩 가격이 2,000원. 한개에 400원 꼴인데요. 너무 저렴한 가격때문에 '맛이 이상하진 않을까?'

jennablog.kr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kakaostory naver band

댓글(18)

  • 2020.10.25 19:33 신고

    저도 먹어봐야겠어요^^

  • 2020.10.25 21:23 신고

    빨리 구해야겠어요
    구독하기 누르고갑니다

  • 아이리스
    2020.10.26 00:05

    신랑이 라면을 좋아해 집에 늘 라면을 사다 놓는데
    주로 신라면을 사다 놓아 신라면만 먹다가
    삼양라면 먹었을 때 신세계를 맛보았던 기억이나요
    그래서 지금도 삼양라면 하면 햄맛나는 라면으로 기억하거든요
    삼양라면이 부대찌개를 모티브로 만들어졌다는건 지금 알았어요
    어쩐지~며칠전 갓뚜기 부대찌개 라면을 먹었는데
    처라리 삼양라면을 먹는게 낫겠다는 생각을 했었거든요
    갓뚜기에서 출시된 라면중 젤 실망스럽더라구요...
    저도 옛날 삼양라면맛은 잘 기억이 안나요
    그 땐 주로 소고기라면을 먹었었거든요
    옛맛은 잘 모르겠지만 해물맛을 첨가해 재출시 되었다니 구매해 보아야겠네요..^^

    • 2020.10.29 14:32 신고

      아무래도 신라면이 워낙 대중적이다보니, 삼양라면도 빨리 예전의 명성을 되찾았으면 하는 바람이 있네요. ㅎㅎ
      삼양라면은 그 특유의 햄맛이 있는거 같아요. 이게 호불호가 갈리긴 하는데 개인적으로는 좋아하는 맛이거든요. 그래서 전 삼양라면을 자주 사먹는 편이에요. ㅎㅎ
      아니 갓뚜기가 실망을 줬다니 이럴수가.. 저도 마트에서 갓뚜기 부대찌개 라면 본적있는데 다음에 사먹어야지 생각했었거든요. 근데 아이리스님 말씀 듣고 나니 살짝 망설여지네요.
      삼양라면골드가 생각처럼 해물맛이 강하진 않았지만 제 입맛에는 국물맛이 괜찮았어요 ^^

  • peterjun
    2020.10.26 09:13

    추억이 있는 분들에겐 멋진 한정상품이네요.
    저는 당시 비싸서 거의 사먹지 못했던 거로 기억하고 있네요.
    어머니와 함께 드셨다면 추억 좀 소환하셨겠어요. ^^

    • 2020.10.29 14:36 신고

      저도 잘 기억은 안나요. 너무 오래전에 나온 거라서.. ㅎㅎ 소환할 추억은 없었지만 어머니께서 하시는 말씀을 듣는 재미는 있었어요. 당시 가격이 참 비싸긴 했던거 같아요. ㅎㅎ

  • 2020.10.26 20:49 신고

    우와 복고풍 너무 좋아요...
    디자인도 굿이네요...
    라면은 삼양이죠..

    • 2020.10.29 14:38 신고

      잊었던 옛날 상품들을 다시 만나볼수 있다는 건 괜찮은 프로젝트 같아요 ㅎㅎ

  • 앨리Son
    2020.10.27 11:38

    삼양라면 골드, 그 당시 고급화를 선언하며 200원 ㅎㅎㅎ
    그 당시 라면이 100원대였으면, 정말 고급라면은 컨셉은 맞네요.
    삼양라면을 자주 먹진 않지만 국물에 소고기맛이 깊고 진해서 맛있더라고요.
    삼양라면 골드를 먹어본 기억은 없지만,
    뭔가 그때 추억의 맛이 그리운 분들은 (그때만큼은 아니겠지만)
    한번씩 드셔보기 좋을 것 같습니다~
    오늘도 좋은 하루 보내시고, 맛점하세요^^

    • 2020.10.29 14:45 신고

      그쵸. 저는 당시 기억이 잘 나진 않는데.. 엄마 말로는 서민들이 쉽게 사먹기 힘든 비싼 가격이었다고.. ㅎㅎ
      포스팅할려고 제가 산건데 엄마가 더 맛있게 드신건 함정. 역시 사람은 추억을 먹고 사는 동물인가봐요. 요즘 레트로 문화가 대세인듯 해요 ^^ 방문 감사드립니다. 즐거운 목요일 보내시길 바랄게요 ^^

  • 드림사랑
    2020.10.27 21:12

    로그인이 안되요 ㅠㅠ
    어떻게 해야 하는지 모르겠어요

    • 2020.10.29 14:49 신고

      도메인 관련문제라 불편함을 드려서 죄송합니다. 지금처럼 닉네임 남겨주시면 됩니다. 빨리 고쳐졌으면 좋겠네요.

  • 2020.10.28 22:21 신고

    삼양라면을 정말 좋아하는데 어떤 맛일지 직접 먹어 보고 싶어요. 이런 패키지가 나왔었군요. 진짜 레트로 스타일 팍팍 풍기네요 ㅎㅎㅎㅎ 중국집 짜장면이 400원인데 직접 끓여 먹어야 하는 라면 한 봉지가 200원이면 그때는 라면이 그만큼 새롭고 귀한 음식이었나 봐요. 정말로 그때의 그 라면 맛은 그 시절에 먹어 봤던 사람들만 느낄 수 있는 맛일 것 같아요.

    • 2020.10.29 14:55 신고

      맞아요. 그 시절에 먹어본 사람들만 평가가능한 맛이 아닐까 싶어요. 또 그때는 지금보다 여유롭지 못했던 시절이라 더 맛있게 느꼈을수도 잇겠구요.

      지금 물가로 치면 약 2천원 넘어가는 가격대의 라면이었을텐데 귀한 음식이 아니었을까 생각되요 ㅎㅎ 시중 마트에 나와있으니 구매하시는데는 어려움이 없으실거에요. 삼양라면 정말 좋아하신다면 그 특유의 햄맛때문에 괜찮으실거 같아요 ㅎㅎ

  • 2020.10.29 21:21 신고

    가끔은 아무 것도 추가 안 하고 끓여 먹어야 라면 고유의 맛이 제대로 살기는 하더라고요. 정말 햄맛 빼서 인터넷으로 난리 난 적이 있었지요ㅎㅎ

    • 2020.10.31 17:54 신고

      맞아요. 계란 파 넣으면 물론 맛있긴 하지만, 아무것도 안넣고 끓여먹는게 전 좋더라구요 ㅎㅎ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