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보이 후기, 대략 난감

공포,SF장르 영화 '더 보이'를 감상했습니다. 한 소년이 슈퍼히어로들이나 가질법한 강력한 힘을 갖게 되는데, 그 좋은 능력을 인류의 평화를 위해서 쓸 생각은 안하고 사람을 해치는 용도로 쓴다는 내용의 영화인데요.하는 짓이 딱 중2병 걸린 무개념 또라이같더라구요.

영화 더 보이 후기  


원제
Brightburn
감독
데이비드 야로베스키
출연
잭슨 A. 던, 엘리자베스 뱅크스, 데이비드 덴맨, 제니퍼 홀랜드
장르/상영시간
공포,SF / 90분
시놉시스
우주에서 온 능력자 소년, 알고보니 악당

영화 더 보이 줄거리 

- 줄거리를 설명하는 과정에서 약간의 내용 누설이 있을 수 있으며 중요한 결말 부분은 최대한 제외했습니다. 



알콩달콩 사이좋은 토리(엘리자베스 뱅크스),카일(데이비드 덴맨) 부부. 행복한 삶을 살아가는 이들 부부에게 한가지 안타까운 사연이 있었으니 그것은 아이가 없다는 것입니다. 오랜 세월 아이를 가지기 위해 노력했지만 아이가 생기지 않은 것이죠. 


그러던 어느날 토리는 숲속에서 한 아기를 발견하게 되고, 집에 데려와 키우게 됩니다. 그 아이가 바로 영화의 주인공 브랜든(잭슨 A. 던)입니다. 브랜든은 양부모의 사랑을 한몸에 받으면서 폭풍성장합니다. 


부모님 말도 잘 듣고 머리도 좋은 브랜든. 하지만 학교에서는 교우관계가 썩 좋지 않은데요. 같은 반 애들에게 괴롭힘을 당합니다. 선생님의 질문에 척척 대답하는 영특한 브랜든을 친구들이 질투한 것일까요? 같은반 여자애 케이틀린만 브랜든 편을 들어줍니다. 


어느날 아버지의 부탁을 받아 잔디깎는 일을 하던 브랜든. 기계가 잘 작동하지 않자 화가나서 잔듸깎기 기계를 던져버리고, 기계 회전날을 물끄러미 바라보던 브랜든은 손을 날속에 집어넣는데 손은 멀쩡하고 회전날만 망가져버립니다. 


자신에게 이상한 힘이 있다는 것을 알게 된 브랜든은 점점 흑화하기 시작합니다. 닭장안에 있는 닭을 다 태워죽이는가 하면 같은 반 친구 케이틀린의 손목을 부러뜨려버립니다. 

어느 날 밤 창고로 향하는 브랜든. 창고 안에서 우주선을 발견하게 됩니다. 토리, 카일 부부가 브랜든이 아기때 타고 온 우주선을 집안 창고 깊숙히 보관하고 있었던 것이죠.


양엄마 토리는 브랜든에게 모든 걸 사실대로 이야기를 해줍니다. "널 고아원에서 입양한게 아니라 숲 속 우주선에서 발견해 데려왔다" 라구요. 이 말을 들은 브랜든은 "엄마는 거짓말쟁이"라며 불같이 화를 냅니다. 




그길로 케이틀린을 찾아간 브랜든. 손목 부러뜨릴땐 언제고 갑자기 친한척하는 브랜든에게 케이틀린은 공포감을 느끼며 "엄마가 너랑은 말하지 말랬어"라고 말합니다. 알았다며 밖으로 나가는 브랜든. 


그날 밤 이후 케이틀린의 엄마는 실종됩니다. 또 얼마 지나지 않아 브랜든의 이모가 사망하는 일이 벌어지구요. 브랜든의 아빠 카일은 이 모든 일들이 브랜든과 관련이 있음을 직감하게 되는데, 엄마 토리는 아들 브랜든을 무조건 감싸기에 급급합니다. 


결국 아빠 카일은 그냥 있다가는 아내와 자신까지 브랜든 손에 죽을지도 모른다는 생각을 하게 되고, 결국 브랜든을 죽이려고 계획을 짜고 브랜든에게 캠핑을 가자고 하는데.. (줄거리는 여기까지) 중요한 결말은 직접 영화로 확인해 보세요. 

영화 더 보이 감상후기

주인공 연기를 제외한 나머지 배우들 연기는 그럭저럭 괜찮았는데, (주인공 발연기 심합니다)  브랜든이 착한 아이에서 나쁜 악당으로 변해가는 과정이 너무 설득력이 없습니다. 자기 편 들어주던 같은 반 친구를 별일도 아닌걸로 손목을 부러뜨려 버리질 않나, 어른한테 잔소리 몇마디 들었다고 그냥 죽어벼리질 않나.. 참.. 허허. 


악역이 주인공이 되는 영화라면 관객들로 하여금 어느정도 납득할만한 장치를 깔아둬야 하는데 그런것도 전혀 없으니 전혀 주인공에게 매력을 느낄수가 없습니다. 그렇다고 스토리가 짜임새있게 잘 짜여진 것도 아니구요. 그렇다고 CG가 엄청 화려한것도 아니고 영상미가 뛰어난 것도 아니고..


'우주에서 온 아이가 알고보니 악당이었다.' 소재는 참신하지만 연출이나 스토리 전개 방식은 전혀 참신하지 않습니다. 영화를 재미있게 볼려면 악역이든 선역이든 뭔가 마음이 가는 캐릭터가 하나쯤 있어야 하는데 주인공 캐릭터부터 비호감인데다가 엄마는 민폐캐릭. 


또 하나 '더 보이'를 보면서 이해가 안되었던 점이 있습니다. 고어하고 잔인한 장면들이 자주 등장하는 이 영화가 어떻게 15세관람가 등급을 받았는지 놀라울 뿐이네요. 얼마전에 본 청소년 관람불가 영화 '악인전'보다 훨씬 더 잔인한 듯 합니다. 영등위 등급 선정 기준이 뭔지 고개를 갸우뚱하게 만드는 영화입니다. 

영화를 보면서 든 생각

1. 느닷없는 흑화.
2. 매력없는 악역.
3. 반전 살짝 있지만 예상 가능한 범주.
4. 이게 왜 15세관람가?
5. 호불호 심하게 갈릴 듯.

개인적인 평점 5.5/10

영화 더 보이에 대한 제 개인적인 평점은 5.5점입니다. 개인적으로 이런 어두운 장르 영화를 워낙 좋아하기 때문에 왠만하면 기본 평점 7점 깔고 좋게 좋게 볼려고 노력하는 편인데 이 영화에서 제가 빠져들만한 부분은 거의 없었습니다. '이유도 없고 알것도 없고 그냥 막나갈테야!' 이런 컨셉 좋아하시는 분들이라면 나름 재미있게 보실수도 있겠지만, 글쎄요.. 저한테는 별로였어요.



-> 이미지 출처 : 다음 영화 (movie.daum.net) <-



↓ 이 글이 도움이 되셨다면 공유해 보세요 ↓

댓글(25)

  • 2019.07.02 21:30 신고

    일단 한번 영화는 보고 싶어지네요.

    • 2019.07.02 22:18 신고

      한번 감상해보세요. ㅎㅎ 저랑은 잘 안 맞더라구요. ㅠㅠ

  • 2019.07.02 22:07 신고

    시간때우기 용으로도 적절치 못한 영화 같아요 ㅠㅠ ㅡ.ㅡ;;;;
    저 대신 감상을 잘 해주셨는데 그닥 마음에 들지 않으셨군요.

    • 2019.07.02 22:18 신고

      아니에요. ㅎㅎ 그정도까진 아니구요. 그냥 제 기준에 별 재미가 없었던거지 이 영화 재미있었다는 분들도 꽤 많아요. ㅎㅎㅎ 영화는 지극히 개인적인 호불호의 영역이니까요.

  • 2019.07.03 05:18 신고

    아.. 제나님 영화 평점 5.5점은 처음 보는것 같습니다.. 악인전은 저도 봤는데요.. 그것보다 잔인한데 어떻게 15세관람가 인지 저도 궁금하네요; 호불호가 갈리는 영화이겟군요? 의외로 잔인하고 엉뚱한 스토리에 재미를 느끼시는분들도 계시더라고요

    • 2019.07.04 22:39 신고

      인터넷 평점을 보니 8점 이상 주신분들도 많은 걸 보니 그냥 저하고는 안 맞는 걸로 결론내렸어요. 이런 걸 좋아하시는 분들도 계실듯 해요 ㅋㅋ

  • 2019.07.03 08:42 신고

    대문사진에 혹해서 보고 싶었는데 딱 중2병 걸린 무개념 또라이라는 말에 보기가 꺼려집니다. ㅎㅎ
    좋은 정보 잘 보고 갑니다.

    • 2019.07.04 22:41 신고

      ㅋㅋ 정보는 아니고 그냥 제 느낌일 뿐이에요 ㅎㅎ 영화는 사람마다 받아들이는게 다르니까요 ㅎㅎ 감사합니다.

  • 2019.07.03 08:47 신고

    TV 영화 소개 프로그램에서 자세히 알려줘 흡사 본듯한
    느낌이 듭니다..ㅎ
    그걸로 만족해야겠네요..ㅋ

    • 2019.07.04 22:43 신고

      티비 영화프로에도 소개되었나 보네요. ㅎㅎ 정말 여러가지로 저랑은 잘 안맞는 영화였어요 ㅎㅎ

  • 2019.07.03 13:37 신고

    눈을 보니 드라마 심은하의 M생각이 문득~~ㅎㅎㅎ
    대부분 우주에서 온 능력자는 히어로였는데
    악당이라 생각하니 엄청 소름 돋고 무섭네요~
    부모의 사랑을 그리 듬뿍 받고 컸는데 단지 학교에서의 괴롭힘으로 흑화된다는 설정은
    정말 설득력이 떨어지네요..
    근복적으로 악한 기질을 가진 능력자의 후손이 아니었을까 싶네요..

    • 2019.07.04 22:53 신고

      세상에 영화를 보시지도 않고 척척 맞추시다니.. 맞아요 근본이 그런 아이에요 ㅋㅋㅋㅋ

      악역이라도 정이 가는 악역이 있는데 도저히 저는 이 영화에 몰입이 잘 안되더라구요. ㅠㅠ 반면 이 영화를 재미있게 보셨다는 분들도 의외로 많아서 참.. 사람마다 느끼는 건 다 제각각이구나 실감했어요 ㅋㅋㅋ

    • 2019.07.05 01:07 신고

      앗~맞았군요~ㅎㅎ
      근본이 착한 아이가 아닐것 같더라구요..^^

  • 2019.07.03 17:05 신고

    저는 그냥 영화를 잘 안봐서... -_-;

  • 2019.07.03 17:55 신고

    엄마가 민폐캐릭이라,,아이를 감싸는건가,,,ㅋ재밌는 리뷰잘봤습니다. 리뷰로만 만족하는것으로,,, ㅎ

    • 2019.07.04 22:55 신고

      아이를 그토록 원했는데 아이가 생기지 않던 와중에 우주에서 날아온 아이니 아무래도 더 많이 집착했겠죠. ㅎㅎㅎ

  • 2019.07.03 18:36 신고

    제나님의 혹평을 보니 ㅎㅎㅎㅎ
    얼마나 심한지 한 번 봐바야겠다는 생각이 드네요!

    • 2019.07.04 22:57 신고

      제 기준에만 안맞는 걸로 ㅎㅎ 재미있다는 분들도 의외로 많아서 만족하실 수도 있어요 ㅎㅎㅎ

  • 2019.07.03 18:58 신고

    호불호가 갈리는 영화인가봐요 참고 해야겠습니다!!:)

    • 2019.07.04 22:58 신고

      그냥 제가 보기에 좀 호불호가 많이 갈릴거 같다는 느낌이 들었어요 ㅎㅎㅎ

  • 2019.07.04 23:11 신고

    이야기에 개연성이 너무 떨어져버리면 흥미도 같이 떨어지는 것 같습니다. ㅠ
    최소한 납득은 될 정도, 그래도 이야기 만들때 고민하고 노력을 했구나 싶은 정도만 느껴져도 좀 낫지만 그렇지 못한 작품들이 더러 있더라구요 ㅎ

    • 2019.07.04 23:17 신고

      그러게 말이에요. 제가 하고 싶은 말이 바로 그말이에요. 그런데 사람에 따라 또 이렇게 아무생각없이 볼 수 있는 영화를 선호하시는 분들도 있더라구요. 평점이 1점과 10점으로 극과 극으로 갈리는 걸 보고 많이 놀랐어요 ㅎㅎㅎ

  • 2019.07.05 11:22 신고

    예고편 보니 좀 무섭네요. ㅋ
    이거 연출 잘 했다면 꽤 재미난 영화가 되었을 것 같은데...
    아쉽네요. ㅎㅎ

    • 2019.07.05 20:54 신고

      소재는 괜찮은데 이야기를 풀어나가는 방식이 촘촘하지 못하다보니 저한테는 몰입이 잘 안되더라구요.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