땅땅치킨 후왕 후기, 후라이드의 왕?

얼마전 땅땅치킨 메뉴 후왕을 먹어봤어요. 후왕은 '후라이드의 왕'을 줄인 말이라고 하는데요. 양념보다 후라이드를 더 선호하는 제 취향에 딱 맞을 거 같아서 고민하지 않고 주문했어요.

잘하는 치킨집 후라이드는 얇은 튀김옷에 겉은 바삭, 속은 부드럽고 촉촉한 느낌이 살아있는 게 특징이죠. (진부한 표현이긴 한데 진짜 이게 중요해요. ㅎㅎ) 땅땅치킨 후왕은 과연 어떨지 제 돈 주고 사먹은 솔직한 후기 남겨볼게요. 

땅땅치킨 후왕 후기

땅땅치킨 후왕 가격과 구성

땅땅치킨 후왕 가격은 18,500원이에요. 매장에 가서 포장해오면 1,000원 할인되긴 하는데 저는 그냥 귀찮아서 집에서 배달앱 요기요로 주문했어요. 주문한지 20분 정도만에 빠르게 도착했습니다. 요즘 배달비 1,000원~2,000원 받는 곳들 많은데 제가 주문한 곳은 배달비를 받지 않더라구요. 




예쁜 종이가방에 담겨 잘 배달된 후왕. 포장지 겉면에는 허브소이치킨 사진이 들어가 있더라구요. 허브간장소스에 윙봉 부위만을 사용해서 만든 치킨이라는데 교촌 오리지널이랑 비슷한 맛이 아닐까 예상되네요. 다음에 한번 주문해서 먹어봐야겠어요. 


치킨 덕후라 그런지 박스에서 치킨 꺼내는 이 순간이 제일 즐거워요. 


땅땅치킨 후왕 구성입니다. 후왕 메인메뉴와 치킨쌈싸무가 들어있구요. 소스는 어니언 머스타드 드레싱과 매콤소스 2개가 와요. 거기에 콜라 500ml 작은 페트병과 1회용젓가락, 쿠폰에 센스있는 물티슈 2개까지. 나쁘지 않은 구성이네요. 


박스를 열어보니 한눈에 보기에도 바삭하게 잘 튀겨진 모습이었어요. 땅땅치킨 후왕은 100프로 닭봉 부위로만 구성되어 있기 때문에 저처럼 퍽퍽살 싫어하고 닭다리 부위 좋아하시는 분들에게 좋은 메뉴 같아요. 



튀김옷은 아주 얇은 편. 겉도 바삭하더라구요. 1차적인 식감 부분은 만족. 


닭다리의 쫄깃함이 잘 살아있는 편이고, 질기거나 하진 않더라구요. 짜게 먹는 제 입맛에는 살짝 싱거웠는데요. 평소 싱겁게 드시는 어머니께서는 살짝 짜다고 말씀하셨어요. 후라이드 치킨 특유의 짭잘한 맛은 충분히 느껴져요. 

또래오래나 다른 몇몇 치킨브랜드 후라이드를 보면 먹다보면 끝맛이 매콤하게 올라오는 것이 특징인데, 땅땅치킨 후왕은 매콤한 맛은 느껴지지 않아요. 매운맛없이 후라이드 본연의 고소하고 짭짤한 맛이라고 생각하시면 되요. 


사이즈는 별로 크지 않아요. 교촌치킨 닭봉 사이즈랑 비슷합니다. 사이즈가 작아서 먹을게 있겠어? 라고 생각하시는 분들도 계실텐데, 총 20개가 들어있어서 양은 부족하지 않아요. 큼직한 닭다리는 아니지만 살은 나름 실하게 붙어 있어요. 


이건 함께 배달된 매콤소스에요. 검붉은 빛깔이 보기만 봐도 매워보이죠? 한입 찍어먹어봤더니 많이 맵더라구요. 단맛은 그리 강하지 않았습니다. 약간의 향신료 맛도 느껴져서 good. 


이건 어니언 머스타드 드레싱이에요. 기존에 많이 먹던 허니머스타드 드레싱보다 살짝 덜 달고 양파향이 느껴져서 살짝 끝맛이 개운해요. 단거 싫어하는 제 입맛에도 큰 거부감은 느껴지지 않았어요. 


평소 치킨무는 거의 먹지 않고 버리는터라 별 관심 없었던 치킨무. 그런데 자세히 보니 치킨 쌈싸무라고 적혀있더라구요. 치킨을 쌈으로 싸먹는건가? 하고 비닐을 뜯어보니.. 


사각치킨무와 함께 쌈무가 들어있더라구요. 나름 신선한 아이디어라고 느껴졌어요. 

시중에 나와있는 치킨무 맛을 보면 보통 두 가지로 나뉘는데 하나는 무 자체의 맛을 살리고 별다른 간을 하지 않은 치킨무가 있고, 또 하나는 새콤달콤 특유의 신맛이 느껴지는 치킨무가 있죠. 저는 개인적으로 식초향 없는 걸 선호하는데 여긴 식초향이 느껴지더라구요. 


테스트삼아 쌈무를 치킨에 싸서 한번 먹어봤어요. 새콤한 쌈무와 고소한 치킨이 나름 잘 어울리더라구요. 나쁘진 않은데 후라이드의 생명인 바삭함을 굳이 쌈무로 눅눅하게 만들 필요가 있을까? 싶어서 그냥 한번만 싸먹고 말았어요. 쌈무 맛은 사각치킨무 맛과 똑같아요. 사각형태냐 얇게 썰어져 있느냐의 차이만 있을 뿐. 


치킨 먹을때마다 항상 휴지꺼내서 손 닦는게 일이었는데, 여긴 물티슈 2개가 들어있어서 편리하더라구요. 이런 작은 세심함이 고객들을 감동시키는 법이죠. 센스있다고 느껴졌어요. 


땅땅치킨 메뉴 가격표에요. 먹으면서 쓱 훑어보니 혼자 있을때 가볍게 먹기 좋아보이는 11,000원 스몰치킨이 관심이 가더라구요. 다음에 이걸 시켜먹어봐야겠다고 결심한 순간 눈에 띄는 멘트. 단독으로 하나만 주문할 순 없고 다른거 주문하면서 추가주문 형태로만 가능하네요.아쉽습니다. 

> 땅땅치킨 후왕 총평 <

'후라이드의 왕'이라는 컨셉에 맞게 후라이드 특유의 고소하고 바삭한 맛은 충분히 잘 살린 거 같아요. 100% 닭봉으로만 구성되어 있어서 퍽퍽한 닭가슴살이 없다는 부분도 좋았구요. 다만 짜게 먹는 편인 제 입맛에는 살짝 싱거웠다는 점이 살짝 아쉬움으로 남네요. 이건 뭐 개인적인 입맛 문제인지라.. 어쩔 수 없는 부분.

바삭한 후라이드가 생각날때 한두번 더 주문해서 먹어볼 생각이에요. 

★★★☆☆
(재주문의사 60%)

 제 돈 주고 사먹은 솔직한 후기입니다.



↓ 이 글이 도움이 되셨다면 공유해 보세요 ↓

댓글(12)

  • 2019.09.13 22:39 신고

    늘 잘 보고 있습니다~^^ 다이어트 중이라 쉽게 접근을 못하지만 어느정도의 성과를 이루고 꼭 먹도록 하겠습니다^^

    • 2019.09.16 20:28 신고

      네 멋지게 다이어트 성공하셔서 맛있는 치킨을 상으로 드시길 바랄게요. ㅎㅎ

  • 2019.09.14 06:50 신고

    즐거운 추석 연휴 되시기 바라겠습니다..ㅎ

    • 2019.09.16 20:28 신고

      감사합니다. 공수래님도 연휴 잘 보내셨을거라고 믿습니다.

  • 2019.09.14 09:05 신고

    땅땅치킨이 먹음직스럽네요
    맛나겠어요.. ^^

  • 2019.09.14 11:38 신고

    맛있어 보이네요.ㅎㅎ
    잘 보고가요

  • 2019.09.15 21:51 신고

    100% 닭봉이라니 마음에 드는 구성이네요..^^
    추석명절 본가에 다녀오셨겠네요..
    저는 시댁 식구들, 가족들과 유해진과 류준열의 총알사이로 막가를 응원하며 봉오통 전투 보고
    이틀동안 푸욱 쉬었는데도 아직도 뻑쩍찍끈~하네요..ㅋㅋ

    • 2019.09.16 20:35 신고

      네 맞아요. 제가 좋아하는 부위로만 구성되어 있어서 그런지 남기지 않고 다 먹었어요. ㅎㅎ

      봉오동전투를 보셨군요. ㅎㅎ 전 본가는 못가고 혼자 보냈어요. ㅠㅠ 일이 바빠서 연휴 내내 일복이 터졌... ㅋㅋ

      명절이라 사람들에게 치이다보면 알게모르게 피로가 많이 쌓이더라구요. 명절 증후군 확 날려버리시길 바랄게요. ㅎㅎ

  • 2019.09.16 00:02 신고

    맛있어 보입니다.....
    이 시간에 치킨 사진을 보다니...ㅠㅠ

    땅땅치킨은 처음 들어보는데, 먹어 보고 싶네요!

    • 2019.09.16 20:37 신고

      ㅠㅠ 야밤에 치킨사진을 보면 괴롭죠. 저도 그런 경험이 많은 ㅠㅠ

      저도 자주 시켜먹는 브랜드는 아닌데, 괜찮더라구요. 기회되시면 한번 드셔보세요.

Designed by JB FACTORY